home정보센터자격증 순위정보
라이센스플러스
플러스소식정보센터
대한민국은 ‘일편단심 공무원’
분류 공무원뉴스 첨부파일 날짜 2014/11/28 조회수 16,736
직업선호도 의사·변호사 등 전문직보다 높아

청년층의 취업난이 날이 갈수록 극심해지고 있는 가운데 ‘공무원’의 인기가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19일 한국경제연구원의 ‘2014년 기업 및 경제 현안에 대한 국민인식 조사’ 결과에 따르면 국민들은 경제 성장에 기업가 정신이 중요하다고 생각하지만 정작 본인이나 자녀의 직업으론 공무원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인과 자녀가 참여하기 원하는 직업의 선호도 조사에서 공무원은 지난해의 34%보다 9%포인트 증가한 43%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의사·변호사 등 전문직(23%), 대기업 취직(15%), 자영업·창업(10%), 중소기업 취직(10%) 순으로 나타났다.

공무원의 경우 ‘현재의 삶에 만족한다’는 답변이 76%로 전체 평균 57%를 웃돌았고 전문직 종사자의 만족도도 69%로 높게 나타났다. 반면, 중소기업 종사자와 자영업자의 만족도는 각각 49%에 그쳤다.

기업·기업인에 대한 호감도는 전반적으로 상승했다.기업에 대한 호감도는 작년 63%에서 올해 65%로 기업인에 대한 호감도는 51%에서 60%로, 전문 경영인에 대한 호감도는 66%에서 79%로 올라갔다.

‘국내 반기업정서가 강하다’는 응답은 63%에서 59%로 감소했다.

지난 5월 한달 동안 온라인 조사 방식으로 진행된 이번 설문에는 전국 19세 이상 남녀 2000명이 참여했다. 신뢰수준 95% 수준에 표본오차는 ±2.2%포인트다.

김민성 기자


출처 - 공무원저널